정치/경제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
PHOTO News
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2.07.07 [13:42]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尹대통령 "IPEF 역내 공동번영 위한 것…韓도 책임 다하겠다"
 
베트남투데이

"IPEF 포괄하는 모든 분야서 韓경험 공유·협력"

IPEF 출범 정상회의에 화상으로 참여

IPEF 출범 정상회의에 화상으로 참여

▲     IPEF 회의에서 발언하는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고위급 화상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방일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대면으로, 윤 대통령을 비롯한 다른 정상급 인사들은 화상으로 참여했다. 2022.5.23 [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출범에 대해 "역내 국가의 공동 번영을 위한 것"이라면서 "한국도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일본 도쿄에서 열린 IPEF 출범 정상회의에 참석해 "오늘 IPEF 출범은 급변하는 경제 환경 속에서 역내 국가간 연대와 협력의 의지를 보여주는 의미 있는 첫걸음"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IPEF는 디지털·공급망·청정에너지 등 새로운 경제·통상 의제에 공동 대응하기 위한 미국 주도의 협력체다.

미국은 조 바이든 대통령이 일본을 방문 중인 이날 도쿄에서 한미일을 포함해 13개국이 참여한 가운데 정상회의를 열고 IPEF 출범을 선언했다.

▲     IPEF 회의 첫 삽 뜬 13개국 정상

(도쿄 AF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맨 뒤ㆍ79)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맨 오른쪽ㆍ64),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맨 앞ㆍ71)가 23일 일본 도쿄의 이즈미 가든 갤러리에 배석한 가운데 윤석열 한국 대통령 등 10개국 정상이 화상으로 인도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 참석하고 있다. 2022.5.23 alo95@yna.co.kr

윤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 화상으로 참석했으며 13개국 정상급 인사 중 5번째로 발언했다.

윤 대통령은 먼저 "인도·태평양 지역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뜻깊은 자리에 함께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오늘 출범식에 다수 정상이 참석한 것 자체가 IPEF 미래가 성공적일 것이라는 더 강한 믿음을 준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팬데믹, 공급망 재편, 기후변화, 식량·에너지 위기 등을 나열하며 "글로벌 국가간 연대와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도 필요하다. 이러한 어려운 상황에서 역내 국가의 공동번영을 위한 IPEF 출범은 의미가 매우 크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체제를 기반으로 빠른 성장과 발전을 이뤄냈다. 한국은 IPEF가 포괄하는 모든 분야에서 이러한 경험을 나누고 협력할 것"이라면서 "공급망 강화, 디지털 전환, 청정에너지·탈탄소 분야에서 협력 방안을 제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     윤대통령, IPEF 회의 참석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고위급 화상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방일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대면으로, 윤 대통령을 비롯한 다른 정상급 인사들은 화상으로 참여했다. 2022.5.23 [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ephoto@yna.co.kr

공급망과 관련해서는 "글로벌 공급망 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려면 국제 공조 체제가 매우 중요하다"면서 "반도체·배터리·미래차 등 첨단 산업의 핵심 역량을 보유한 한국은 역내국과 호혜적 공급망을 구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 세계는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라는 거대한 변화를 겪고 있다"면서 "한국은 AI(인공지능), 데이터, 6G 등 새로운 기술혁신을 주도하고 디지털 인프라 구축과 디지털 격차 해소에 기여하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청정에너지·탈탄소 분야의 적극적 협력 방침을 설명하며 "원자력, 수소, 재생에너지 등 청정에너지 분야의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과감한 투자를 통해 탄소 저감 인프라를 구축하고 기술 역량 강화에 이바지하겠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IPEF가 개방성·포용성·투명성 원칙하에 추진되길 기대한다"면서 "인도태평양 지역의 공동 번영 시대를 열어나가기 위해 함께 힘을 모으자. 한국도 굳건한 연대를 바탕으로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22/05/23 [19:03]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윤대통령, 韓정상 첫 나토 연설…“北비핵화 의지 더 강해야” 베트남투데이 2022/06/30/
[PHOTO News] 尹대통령 "IPEF 역내 공동번영 위한 것…韓도 책임 다하겠다" 베트남투데이 2022/05/23/
[PHOTO News] [속보] 윤석열 대통령 취임…“국민이 주인인 나라로 재건할 것” 베트남투데이 2022/05/11/
[PHOTO News] 윤석열 제20대 대통령 당선…5년만에 정권교체(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22/03/10/
[PHOTO News] [우크라 침공] 러, 동·남·북 3면으로 공격…지상군 진입(종합2보) 베트남투데이 2022/02/24/
[PHOTO News] [우크라 일촉즉발] 러, 침입하나…군 진입명령 강수 푸틴 노림수는 베트남투데이 2022/02/22/
[PHOTO News] 中서 韓 쇼트트랙 선수 '반칙왕' 묘사한 영화 개봉…IOC 고발돼 베트남투데이 2022/02/18/
[PHOTO News] 통가 해저화산 쓰나미, 사이판보다 먼 일본서 관측 이유는? 베트남투데이 2022/01/17/
[PHOTO News] 정부, '쥐어짜기'로 요소수 8천37t 확보, 8~9일치분…근본대책은 아직 베트남투데이 2021/11/09/
[PHOTO News] 베트남 총리 "한국기업 애로사항 해결 위해 노력" 베트남투데이 2021/09/15/
[PHOTO News] 韓협력 아프간인 378명, 오늘 오후 인천공항 도착(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8/26/
[PHOTO News] 조건부 허가받은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확진아닌 보조수단"(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4/23/
[PHOTO News] 바이든, 국무부 차관보에 한국계 엘리엇 강 지명(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4/14/
[PHOTO News] 반크 "미얀마 군부와 싸울 'SNS 시민군'이 돼 주세요" 베트남투데이 2021/04/02/
[PHOTO News] 日정부 '다케시마의 날' 계기 "독도=일본 땅" 또 억지(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2/23/
[PHOTO News] WTO 수장에 나이지리아 오콘조이웨알라…"코로나 대응 최우선"(종합2보) 베트남투데이 2021/02/16/
[PHOTO News] 베트남 공산당 전당대회 개막…차기 지도부 선출 절차 베트남투데이 2021/01/26/
[PHOTO News] 영하 20도 강원에서 부산까지 최강 한파…"전국이 꽁꽁 얼었다" 베트남투데이 2021/01/09/
[PHOTO News] 싱가포르서 코로나19 변이 감염 의심자 2명 추가 발생 베트남투데이 2020/12/31/
[PHOTO News] '설상가상' 영국, 코로나 변종 또 출현…"남아공서 유래" 베트남투데이 2020/12/24/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