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
PHOTO News
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3.09.19 [08:44]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92개국·2천925명 출전…평창올림픽,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종합)
 
베트남투데이
▲   평창올림픽, 역대 최대 규모(CG) [연합뉴스TV 제공]

 

4년 전 소치보다 4개국, 선수 67명 증가…미국 242명 역대 최다 
한국, 15개 전 종목에 144명…북한 5개 종목 22명

 

▲   다가오는 평창 동계올림픽(평창=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13일 앞둔 27일 강원도 평창군 알펜시아 스키점프대에서 바라본 올림픽파크 뒤로 해가 지고 있다. 2018.1.27

 

다음 달 9일 개막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진다.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29일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참가를 위해 이날 오전 6시까지 신청을 마감한 결과 총 92개국 2천925명의 선수가 등록돼, 참가국가와 선수 규모에서 동계올림픽 역사상 가장 큰 규모로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88개국, 2천858명이 참가했던 2014년 소치 대회보다 4개국, 67명의 선수가 늘었다.

 

조직위에 따르면 지난 22일 설상 종목을 마지막으로 전 종목의 올림픽 출전권 배분이 마무리됐다.

 

▲   '필승 코리아' 평창올림픽 선전 다짐(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선수단 결단식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김지용 평창동계올림픽 선수단장과 선수단이 평창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1.24

 

미국은 역대 동계올림픽 역사상 단일 국가로는 가장 많은 242명의 선수를 등록했고, 캐나다(226명)와 노르웨이(111명) 역시 명단을 확정했다.

 

개최국 대한민국은 15개 전 종목에 144명, 북한은 5개 종목 총 22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남북 단일팀을 구성한 여자 아이스하키팀은 우리 선수 23명과 북한 선수 12명을 합쳐 35명이 호흡을 맞춘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징계로 인해 개인 자격으로 참가하는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 선수는 15개 종목 169명이다.

 

이번 대회를 통해 동계올림픽에 데뷔할 국가는 6개국이다.

 

말레이시아(피겨스케이팅, 알파인스키), 싱가포르(쇼트트랙), 에콰도르(크로스컨트리 스키), 에리트레아(알파인스키), 코소보(알파인스키), 나이지리아(봅슬레이, 스켈레톤)는 이번 대회 전 세계 정상급 선수와 기량을 겨룬다.

 

▲    개폐회식이 열릴 평창 올림픽플라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평창동계올림픽은 동계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100개 이상의 금메달이 걸린 대회다.

 

2014년 소치 대회와 비교하면 금메달 4개가 늘어나 102개(설상 70개, 빙상 32개)의 금메달을 놓고 뜨거운 경쟁을 벌인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은 참가국가와 선수단, 메달 등 모든 면에서 지구촌 최대 규모의 겨울 스포츠 축제"라면서 "경기운영은 물론 각종 서비스, 그리고 한국의 전통을 가미한 가장 문화적이고, 가장 IT적인 올림픽을 선보여 대한민국의 위상을 다시 한 번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1/29 [11:37]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윤대통령, 韓정상 첫 나토 연설…“北비핵화 의지 더 강해야” 베트남투데이 2022/06/30/
[PHOTO News] 尹대통령 "IPEF 역내 공동번영 위한 것…韓도 책임 다하겠다" 베트남투데이 2022/05/23/
[PHOTO News] [속보] 윤석열 대통령 취임…“국민이 주인인 나라로 재건할 것” 베트남투데이 2022/05/11/
[PHOTO News] 윤석열 제20대 대통령 당선…5년만에 정권교체(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22/03/10/
[PHOTO News] [우크라 침공] 러, 동·남·북 3면으로 공격…지상군 진입(종합2보) 베트남투데이 2022/02/24/
[PHOTO News] [우크라 일촉즉발] 러, 침입하나…군 진입명령 강수 푸틴 노림수는 베트남투데이 2022/02/22/
[PHOTO News] 中서 韓 쇼트트랙 선수 '반칙왕' 묘사한 영화 개봉…IOC 고발돼 베트남투데이 2022/02/18/
[PHOTO News] 통가 해저화산 쓰나미, 사이판보다 먼 일본서 관측 이유는? 베트남투데이 2022/01/17/
[PHOTO News] 정부, '쥐어짜기'로 요소수 8천37t 확보, 8~9일치분…근본대책은 아직 베트남투데이 2021/11/09/
[PHOTO News] 베트남 총리 "한국기업 애로사항 해결 위해 노력" 베트남투데이 2021/09/15/
[PHOTO News] 韓협력 아프간인 378명, 오늘 오후 인천공항 도착(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8/26/
[PHOTO News] 조건부 허가받은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확진아닌 보조수단"(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4/23/
[PHOTO News] 바이든, 국무부 차관보에 한국계 엘리엇 강 지명(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4/14/
[PHOTO News] 반크 "미얀마 군부와 싸울 'SNS 시민군'이 돼 주세요" 베트남투데이 2021/04/02/
[PHOTO News] 日정부 '다케시마의 날' 계기 "독도=일본 땅" 또 억지(종합) 베트남투데이 2021/02/23/
[PHOTO News] WTO 수장에 나이지리아 오콘조이웨알라…"코로나 대응 최우선"(종합2보) 베트남투데이 2021/02/16/
[PHOTO News] 베트남 공산당 전당대회 개막…차기 지도부 선출 절차 베트남투데이 2021/01/26/
[PHOTO News] 영하 20도 강원에서 부산까지 최강 한파…"전국이 꽁꽁 얼었다" 베트남투데이 2021/01/09/
[PHOTO News] 싱가포르서 코로나19 변이 감염 의심자 2명 추가 발생 베트남투데이 2020/12/31/
[PHOTO News] '설상가상' 영국, 코로나 변종 또 출현…"남아공서 유래" 베트남투데이 2020/12/24/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